'소원/유아/육아물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10.21 포브 헬로키티 리미티드 에디션 아기띠가 도착했어요 (2)
posted by 데굴대굴 2011.10.21 16:19

두달 전쯤에 코엑스에서 박람회가 있었습니다. 그래서 갔습니다. 코엑스에 유아 박람회에서 고를 물건은 일단 아기띠와 장난감. 그리고 이유식 마스터기 였습니다. 그 중에서 마지막 물건인 아기띠가 이제서야 도착했습니다.

아기띠가 거의 두달이나 되어서 도착했지만, 평범한 물건은 아닙니다. 포브에서 나온 "헬로키티 리미티드 에디션 아기띠"로 1000개 밖에 없는 레어 아이템이라고 합니다. 기능은 기존의 도로시-R모델과 같지만 디자인이 키티로 바뀐 모델입니다. 물론, 저나 그녀야님은 이런거 모르는 상태로

      '어? 저거 좋아보이네? 사자.'

이런 생각으로 샀습니다. 나중에 사놓고나서 신문에 리미티드 에디션이 코엑스에서 예약판매 했다는 기사를 봤으니까 그걸 보고서야 '아.. 미리티드... 그래서 그랬군..'이라고 알았으니까요.

아무튼 간에 긴 기다림 끝에 도착했습니다. 뭔가 거대해 보이는 박스를 오픈하니 상콤한 두개의 박스가...

아기띠

아기띠

워머

워머

이렇게 예쁘게 포장되어 온 유아용품은 처음입니다. -_-a 그냥 커다란 박스를 꺼내면 그냥 나올줄 알았지 이렇게 포장되어 있을줄은 몰랐어요. 오른쪽에 보이는 워머(Warmer)인데 포장이 딱 제 취향*-_-*이었습니다. 포장을 뜯으니 각각 이런 물건이 나옵니다.

아기띠

워머

 아무튼 여기까지가 오픈 케이스이고.. 실제 제품을 써봤습니다. 이 제품을 선택하고 잘 샀다고 생각되는 부분은 바로 이겁니다.

띠에 하얗게 감싸져 있는게 침받이인데, 비교를 위해 쪼끄맣고귀엽고깜찍하고여여쁜우리딸의손을 찬조 출연시켜보았습니다. 충분한 두깨로 종일 침을 쏟아내도 받아줄 것 같은 신뢰할 수 있는 느낌!!

그리고는 몸에 장착.

그리고는 이쯤에서 소감을 물었습니다.

예.. 그녀야님은 쿨하십니다. 그리고 전보다 많이 가볍게 느껴진다고 하십니다. 이는 몸에 착 붙어 있기 때문에 느껴지는 무게일겁니다. 배낭 많이 쌓아본 분들은 다 아실겁니다. 몸에 딱 붙었을 때와 조금 떨어졌을 때, 그리고 무게 중심이 어디에 가있는지에 따라서 동일한 무게가 어떻게 다르게 느껴지는지를 말이죠.

그리고 이제는 워머를 장착해봤습니다.


오오오... 쪼끄맣고귀엽고깜찍하고여여쁜우리딸의 포스가 느껴집니다. 패션을 생각하고 편안함과 함께 시간을 투자하실수 있는 분이라면 키티 에디션 아기띠 괜찮을 듯 보입니다.

PS. 저는 소프트 케리어 보다는 프레임 케리어가 더 갖고 싶었습니다. 왠지 모르게 땡겼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